A PHP Error was encountered

Severity: Notice

Message: Undefined index: HTTP_ACCEPT_LANGUAGE

Filename: libraries/user_agent_parser.php

Line Number: 226

A PHP Error was encountered

Severity: Notice

Message: Undefined index: HTTP_ACCEPT_LANGUAGE

Filename: libraries/user_agent_parser.php

Line Number: 226

커뮤니티 > 하늘체의료진칼럼 - 대구피부과, 생리 전 여드름치료 관리법

대구피부과, 생리 전 여드름치료 관리법
첨부파일 2015-04-06 771


[헤럴드경제 시티팀 = 최나래 기자] 2차 성장이 끝난 여성들은 기본적으로 한 달에 한 번씩 몸의 변화를 느끼게 된다. 바로 생리다.

생리가 시작되면 우울증이나 복부 팽만감, 통증, 식욕증가 등 평소와 다른 몸의 다양한 변화를 느끼게 되는데, 특히 그 중에서도 생리 전 여드름은 많은 여성들이 자주 겪으면서 스트레스도 더 증가하여 적잖은 문제가 되고 있다.

 

생리 전에 돋아나는 여드름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발생 원인에 대해 제대로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실 생리 전 여드름은 여성 호르몬인 프로게스트론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데, 이로 인해 피지분비가 증가되면서 여드름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이렇게 생기는 여드름은 주로 생식기와 연관된 부위인 입 주변, 아래 턱 부위에 돋아나는 경우가 많고, 경우에 따라서는 얼굴이나 가슴, 등에 생기기도 한다. 보통 생리 1주일 전부터 조금씩 생기기 시작해 생리가 시작되면서 사라지는 것이 특징이며, 대부분 구진(피부위로 볼록 올라옴)과 농포(노란 농이 생긴 것)형태로 증가한다.

 

문제는 이렇게 생리 전 여드름이 생기는 이들 대부분이 본래 여드름 피부인 경우가 많다는 점이다. 원래 여드름을 가지고 있던 이들이 생리 시기가 되면 유독 입 주변 피지선들이 예민하게 반응하면서 더 심한 여드름이 다발하게 된다. 따라서 이 때는 원인이 되는 자궁의 근본적인 문제를 바로 잡아주어야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하늘체한의원 대구점 양지은 원장은 “생리 기간 동안 자궁이 변화하게 되면 아래 쪽 기가 잘 흐르지 못하게 되어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기 때문에 아랫배가 아프고 열을 발생시키면서, 턱 주위 여드름이 생기게 된다”며, “이런 경우에는 자궁의 근본적인 문제를 바로 잡아주면 여드름이 쉽게 호전되는 결과를 보인다”고 전했다.

 

자궁 문제를 해결해주기 위해서는 정확한 진맥과 피부 진단을 통해 인체 내외부 치료를 병행하는 한약치료와 침치료가 좋은 도움이 된다. 또 이러한 체질을 가진 여성들은 생리 시작 일주일 전부터 평소보다 더 신경을 써서 여드름 관리를 해주는 것이 좋고, 이미 여드름이 올라 왔다면 충분한 휴식과 보습으로 피부 재생력을 높여주는 관리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한편, 대구점은 여드름을 비롯해 각종 피부염을 동반한 난치성 여드름과 흉터, 건강한 다이어트 등의 보다 전문적이고 체질에 맞는 맞춤 치료로 지역 주민들에게 신뢰도를 얻고 있는 대구 피부과 한의원이다.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 류동훈 원장과 양지은 원장, 주지영 원장이 세분화되고 특화된 진료를 실시하고 있다.

 

 

 

 

 

<출처>
"대구피부과, 생리 전 여드름치료 관리법", <헤럴드시티뉴스>, <2015-02-06>, <http://heraldcity.heraldcorp.com/news/view/43214>, (2015-02-09 접속)

리스트





빠른상담 신청하기

하늘체한의원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Close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