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PHP Error was encountered

Severity: Notice

Message: Undefined index: HTTP_ACCEPT_LANGUAGE

Filename: libraries/user_agent_parser.php

Line Number: 226

A PHP Error was encountered

Severity: Notice

Message: Undefined index: HTTP_ACCEPT_LANGUAGE

Filename: libraries/user_agent_parser.php

Line Number: 226

커뮤니티 > 언론속의하늘체(tv/기사) > 언론보도 - 환절기 여드름, 체질 개선이 우선’...한의원에서 개선...

환절기 여드름, 체질 개선이 우선’...한의원에서 개선 가능
첨부파일 2017-08-30 309

처서가 다가오며 거짓말처럼 무더위가 자취를 감췄다. 처서는 여름이 지나면 더위도 가시고 신선한 가을을 맞이하게 된다는 의미로 더위가 그친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여름내 괴롭던 무더위와 장마가 지나고 기분은 한결 나아졌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피부는 여전히 환절기의 높은 일교차와 강한 자외선으로 고통에 신음하고 있다.

 


 

환절기의 급격한 온도와 습도 변화는 피부를 건조하고 예민하게 만든다. 수분을 잃은 피부는 스스로를 방어하기 위해 과도한 피지를 분비시킨다. 이 과정에서 유수분밸런스가 무너지고 피부 장벽이 손상된다.

  

이때 여드름이 생기거나 각질이 과다하게 분비되는 등 각종 피부 트러블이 생긴다. 이에 강남여드름한의원 하늘체한의원 압구정 본점에서 환절기 여드름 관리 팁을 소개한다.

  

강남 압구정 하늘체한의원 최형석 원장은 여드름이란 피부에 비정상적으로 열이 들어서 생기는 질환이라고 설명한다.

  

때문에 오장육부의 기능을 조절하는 한방치료가 매우 중요하다고 전했다. 몸 속의 비정상적인 열을 잡아야 여드름이 재발하지 않는 것은 물론 피부 건강과 신체 건강까지 모두 살필 수 있다고 조언한다.

  

여드름이 생겼다고 해서 손을 대는 것은 금물이다. 자칫 세균 감염은 물론 염증에 따른 색소침착도 생겨날 수 있기 때문이다. 세안 시 약산성 클렌저를 사용해 최대한 피부에 자극이 가지 않도록 세안하는 것도 중요하다. 과다 분비된 피지가 신경 쓰인다고 너무 자주 세안을 하면 오히려 피부가 더욱 건조해질 수 있다.

  

매일 충분한 물을 마셔 수분을 보충해주고, 영양이 과한 스킨케어는 피하는 것이 좋다. 보습이 되는 화장품을 이용해 피부 표면의 수분 증발을 막아주는 것도 좋다. 생활습관만으로 여드름 개선이 어려울 시에는 전문의의 도움을 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여드름은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염증에 따른 색소침착이나 흉터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압구정 하늘체한의원 최형석 원장은 “사람마다 여드름이 생기는 이유가 가지각색이기 때문에 천편일률적인 치료만으로는 효과를 보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며 “개인의 체질과 증상에 맞는 치료와 약재를 병행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이기영 기자  kjh0423

 

<저작권자 © 세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환절기 여드름, 체질 개선이 우선’...한의원에서 개선 가능", <세종포스트>,  <2017-08-22>, <http://www.sj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358>, <2017-08-30 접속>


리스트






빠른상담 신청하기

하늘체한의원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Close

MENU

top